누구를 판단함이없기에 아무도 그를판단하지않는다

by flowerrain posted Dec 20, 2007

지혜로운 자는 순간순간을 산다. 
그의 삶은 하늘에 떠가는 흰구름처럼 자유롭다. 
목적을 향해 가지도 않고, 어느 곳에 머물지도 않는다. 

삶의 진정성은 목적지에 있지 않다. 
진정한 것은 그 과정의 아름다움에 있다. 
그것은 여행 그 자체다. 모든 것은 여행이며, 
흰구름의 길이다. 

그는 세상에서 살아가되, 세상에 소속되지 않는다. 
그는 자유인이다. 

구함과 얻음으로부터 벗어나 사람의 무리 속으로 사라질 수 있는 자는 누구인가. 
그는 도와 함께 흘러다닌다. 눈에 띄지 않은 채, 그는 삶 그 자체가 되어 걸어간다. 
집도 없고 이름도 없이. 그의 발걸음은 아무 자취를 남기지 않는다. 

또한 누구를 판단함이 없기에 아무도 그를 판단하지 않는다. 
그것이 자기를 비운 이의 아름다움이다.

 -  osho -



세상을 살되 세상에 소속되지 말라
삶은 매 순간 미지의 길을 향해 나아간다. 
그 길을 두려워한다면 삶은 정지해 버릴 것이다. 

삶은 기다려 주지 않을 것이다. 
도의 사람만이 그 미지의 길로 
행복하게 나아갈 수 있다.
그는 잃을 것이 아무것도 없기 때문이다. 

그에게는 이름도 없고 소유물도 없다. 
그는 어느 곳으로든 갈 수 있다. 저 하늘의 흰구름들처럼 
집도 없고, 어느 곳에 뿌리내림도 없다. 다만 흘러갈 뿐이다.
이루어야 할 아무런 것도, 이르러야 할 아무런 곳도 없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6 빈 대나무가 되라... 2007.12.20 12971
15 삶의 수용... 2007.12.20 12694
14 awareness 2007.12.20 13245
13 나는 치유될 수 없는 몽상가이다...a dreamer 2007.12.20 12714
12 제 갈길을 가라, 남이야 뭐라든... 2007.12.20 13419
11 Courage : The Joy of Living Dangerously 2007.12.20 13719
10 Notes of a Madman 2007.12.20 13793
» 누구를 판단함이없기에 아무도 그를판단하지않는다 2007.12.20 13804
8 먼산... 2007.12.20 12407
7 서시... 2007.12.20 12684
6 고요한 달밤...해안스님 2007.12.20 13827
5 기도...타고르 2007.12.20 14736
4 명상과 사랑 2007.12.20 13585
3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2007.12.20 13991
2 차라리 벙어리가 되어라 2007.12.20 13894
1 전적인 열정...그리고 포기 2007.12.20 1443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LOGIN

SEARCH

MENU NAVIGATION